한국콘텐츠진흥원은 SNS를 활용한 패션 영상콘텐츠를 제작 유통하여

한국의 패션문화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.

 

 

2019년, 패션 콘텐츠 제작 및 유통 사업에서는

총 10편의 패션필름과 56편의 인플루언서 콘텐츠를 제작했습니다.


디자이너 브랜드, 인플루언서, 아티스트 등이 협업한 결과물을 소개합니다.



탑모델 장윤주가 느끼는 시작과 끝을 영화적 소품과 흑백의 화면으로 표현한

패션필름 'Gone And On'입니다.

​디자이너 브랜드 BALLESSIMO, MISS GEE COLLECTION, NYLORA가 함께했습니다.

기획의도 : 시간이 지날수록 좁아지는 길 위에서 여전히 홀로 걸으며 자신과 마주한 장윤주
사람들의 환호와 갈채 속에서 가장 완벽한 주인공이 되기 위해
끊임없이 유영하는 그녀의 Gone and On.